SK가스, 친환경 LPG 늘려 SV창출한다

신수정 기자입력 : 2019-06-27 09:00
산업체연료 벙커C유 LPG로 대체
SK가스가 친환경 사업 확대와 미세먼지 감축을 통해 ‘사회적 가치’(SV, Social Value) 창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27일 SK가스는 산업체에 사용되는 벙커C유를 친환경 연료인LPG로 대체하는 친환경 사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또 사업 전(全) 과정에서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를 줄이고 에너지를 절감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한다.

공장 등 산업체에서 필요한 연료를 벙커C 유에서 친환경 LPG로 대체할 경우 LPG 1톤당 약 17만7000원의 사회적인 편익이 개선된다. 회사는 LPG연료전환 사업을 통해 지난해 약 5억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 올해에는 이 목표를 지난 해에 비해 2배이상 늘려 잡았다. 

SK가스는 지난해 경제간접 기여성과 1330억원, 비즈니스 사회성과 129억원, 사회공헌 사회성과 49억원을 창출했다.

SK가스 관계자는 “전 구성원들이 각자 진행하는 사업 영역에서 친환경 등 사회적 가치 창출 방안을 찾고 있다”며 ”결과적으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일거양득’(一擧兩得) 의 성과를 보게 돼 동기부여가 매우 크다”고 밝혔다.

[사진=SK가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