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 파리에어쇼 참가…"글로벌 수출 확대 힘쓸 것"

유진희 기자입력 : 2019-06-18 18:45
항공기 엔진 핵심부품 실물 전시 통해 첨단 기술력ㆍ품질 과시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세계 3대 에어쇼 가운데 하나인 '파리 에어쇼'에 참가한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17∼23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열리는 이번 에어쇼에서 항공엔진의 핵심 부품인 회전체 부품과 수리온 헬기 보조동력장치(APU) 등을 처음으로 실물 전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파리 에어쇼를 통해 항공기 엔진부품의 우수성과 항공 기술력을 알리고 공격적인 수출 마케팅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회전체 부품과 수리온 헬기 APU(보조동력장치) 등을 처음으로 실물 전시해 첨단 기술력과 품질을 강조할 예정이다.

신현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사장은 "세계 3대 항공기 엔진 제조사 제너럴일렉트릭(GE), 프랫 앤드 휘트니(P&W), 롤스로이스(R&R) 등의 최고 경영진과 만나 신규 대형수주 협상을 추진하는 등 글로벌 사업 및 수출 확대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파리 에어쇼는 영국 판버러 에어쇼, 싱가포르 에어쇼와 함께 세계 3대 에어쇼로 불리며 전세계 150여개국 32만명 이상이 방문한다.
 

17∼23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열리는 '파리 에어쇼' 전시장 외벽에 붙은 한화에어로스페스 로고. [사진=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