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삼성화재,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 MOU

서대웅 기자입력 : 2019-04-24 16:00
IBK기업은행은 24일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삼성화재와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중소기업 근로자의 퇴직연금 수익률을 높이고 중소기업 대상 퇴직연금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으로, 퇴직연금사업자 간 맺은 최초의 협약이다.

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은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기존 1년형으로 제공하던 삼성화재의 ‘이율보증형’ 상품을 2년형, 3년형, 5년형으로 다양하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제공 한도는 연간 1조원이다. 이율보증형 상품은 기존 정기예금에 비해 금리가 높고 원리금이 보장돼 수익성과 안정성을 모두 갖춘 상품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인터넷뱅킹에서도 이 상품을 선택할 수 있게 해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며 ”이번 협약이 중소기업 퇴직연금 시장 지원을 위한 모범적인 협업 사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