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로, 목소리로 콘텐츠 고르는 '시각장애인 TV서비스' 선봬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4-24 10:13
음성지원 '이어드림(EARDREAM)'과 스마트스피커 '카카오미니' 연동해 서비스 업그레이드

[사진=CJ헬로]

시각장애인을 위한 방송서비스 문턱이 한 단계 더 낮아진다.
 
CJ헬로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지원 서비스 '이어드림(EARDREAM)'과 스마트스피커 '카카오미니'를 연동해 시각장애인용 TV서비스를 업그레이드했다고 24일밝혔다.
 
음성안내와 음성AI기능을 활용해 음성으로 채널 및 음량조절, VOD시청 등이 가능해져 시각장애인의 TV시청 편의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CJ헬로와 카카오는 시각장애인의 미디어 접근권 향상에 뜻을 모으고, 카카오미니 300대와 이어드림 사용을 위한 헬로tv 방송요금 전액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난 23일에는 시각장애 특수 학교인 강원 명진학교를 찾아 선생님과 학생들에게 카카오미니를 전달하고 이어드림을 지원하기로 하는 기탁식을 진행했다.
 
이어드림(EARDREAM)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안내 TV서비스로, CJ헬로가 지난 2015년 1월 세계 최초로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신입사원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된 이어드림 프로젝트는 시각장애인 미디어 전문가와 시각장애인 체험단 등이 참여해 1년여 간의 개발 끝에 만들어졌다.
 
이어드림은 시각장애인들에게 TV 이용 혁신을 불러일으켰다는 평을 받았다. 기존 시각정보 중심의 TV 메뉴정보를 음성안내로 대체해, 시각장애인이 소리만으로 △TV채널 변경 △VOD(다시보기) △녹화(PVR)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어드림과 더불어 카카오미니의 연동으로 TV화면 음성안내와 음성명령이 동시에 가능해지면서, 이어드림이나 스마트스피커만으로는 해소되지 않았던 시각장애인의 불편함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 카카오미니에 "헤이 카카오, '극한직업' 틀어줘"라고 말하면, 극한직업 VOD 페이지로 이동하고 제목, 시청가능연령, 상영시간, 가격 등의 항목에 대한 음성안내를 제공한다. 시각장애인 사용자가 콘텐츠 상세정보를 듣고 커서를 옮기면 ‘구매하기’까지 손쉽게 도달하여 VOD를 시청할 수 있다. 채널 탐색 시에도 음성으로 명령하면, 현재 시청하는 채널번호, 채널명, 프로그램명, 방송시간 등의 정보가 음성으로 안내된다.
 
또한 채널 편성표도 음성으로 검색하고 음성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해당 기능을 통해 사회생활을 하는 시각장애인들이 낮 시간대 집중 편성된 화면해설방송을 손쉽게 예약 녹화해 시청할 수 있게 됐다.
 
CJ헬로는 카카오와의 협업을 강화해 시각장애인의 사용성 평가를 꾸준히 실시하고 이를 기반으로 이어드림과 카카오미니를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이달 실시한 1차 사용성 평가를 토대로 카카오미니를 통한 이어드림 On/Off, 화면해설방송 편성표 안내, 상세 예약녹화 설정 등의 편의 기능을 추가 개발할 예정이다.
 
이수진 CJ헬로 CSV경영 팀장은 "이번 서비스는 음성으로 이어드림을 조작하고 싶다는 시각장애인들의 요구에 귀 기울여 나온 서비스"라며 "장애인과 노인 등 디지털 소외계층에게는 여전히 방송 의존도가 높은 만큼, 미디어 서비스 혁신을 통해 이들의 삶의 질을 높이도록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