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렘린궁 "김정은 위원장, 4월 하반기 러시아 방문"

윤은숙 기자입력 : 2019-04-18 20:51
크렘린궁이 보도문을 통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월 하반기에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고 1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러시아정보통신(RIA) 크렘린궁은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초청으로 이번 방러가 이뤄지게 됐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고 전했다. 이번주 초부터 김 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는 소문이 퍼졌으며, 이것이 공식화된 것이라고 외신은 보도했다. 북·러정상회담은 블라디보스토크의 극동연방대학에서 24~25일께 열릴 가능성이 높다.

러시아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18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집사 격인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이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 기차역 주변의 보안상황을 점검했다고 전했다. 이는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 사전 준비 차원인 것으로 보인다고 외신은 전했다. 

일본 후지TV 계열 후지뉴스네트워크(FNN)는 앞서 17일 김창선 부장이 블라디보스토크역 주변을 시찰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고 밝히기도 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