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북한 전술유도무기 시험 발사..."하노이 회담 이후 첫 실험"

문은주 기자입력 : 2019-04-18 07:19
북한이 새로운 전술유도무기를 시험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블룸버그통신, CNBC 등 외신이 조선중앙통신(KCNA)을 인용, 18일 보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이번 발사 현장을 지켜본 뒤 "인민군대의 전투력 강화에 있어 매우 의미심장한 사건"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이 신형 무기 시험을 현장에서 지도한 것은 지난해 11월 이후 처음이다. 

CNBC는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실험한 무기가 미사일인지 아니면 다른 형태인지 정확하게 설명하지 않았다"며 "다만 미국에 위협이 될 수 있는 중장거리탄도미사일(IRBM)과는 반대되는 '전술적인(tactical)' 단거리 무기라는 점을 시사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실험은 지난 2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결렬된 이후 처음 단행된 것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