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사진으로 요약한 '특급전사 임시완의 멋진 전역식'
다음
113
임시완이 27일 오전 경기도 양주시 25사단에서 육군 현역 복무를 마치고 만기 전역했다.

군대를 전역한 임시완은 "아직까지는 어떤 느낌인지 실감을 못한다. 덤덤하다. 집에 가서 침대에서 자고 일어나면 내일 아침엔 실감이 날 것 같다"며 "그냥 '끝났구나. 시원섭섭하다'고 생각한다"며 소감을 전했다.
 

27일 경기도 양주시 육군 25사단에서 배우 임시완이 전역을 축하하는 팬들에게 경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임시완은 입대 2개월 만에 사격, 체력, 전투기량 등 모든 부문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아 특급전사로 선발되기도 했다. 또한 지난해 6월 6일 현충일 추념식에서는 지창욱, 강하늘, 주원과 군복을 입고 애국가를 제창하는 등 다양한 군 행사에 참석하는 등 모범적인 모습으로 귀감을 샀다.

한편 임시완은 전역하자마자 바로 개인 인스타그램을 개설하며 팬들과의 소통을 시작했다.

임시완은 "임스타그램 만들었시완"이라며 전역 환영 파티에서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