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472억원 규모 태백귀네미풍력발전소 금융주선

이보미 기자입력 : 2019-03-11 11:01

[사진=SK증권 제공.]

SK증권은 강원도 태백시 하사미동 일대에 19.8MW 규모의 태백귀네미풍력발전소 건설사업의 금융자문주선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태백지역에 1.65MW의 풍력발전설비 12기를 설치해 전력을 생산하고 판매하는 사업이다. 총 투자비는 472억원이며 현대중공업, 한국남부발전, 한라OMS, D&I코퍼레이션, 태장건설이 주주로 참여했다.

풍력발전소 건설은 올해 하반기에 마무리 될 예정이며, 건설이 완료되면 20년 동안 연간 3만7450Mwh의 전력을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사업은 SK증권이 금융주선을 완료한 11번째 프로젝트다. 앞서 SK증권은 전남 영광군(79.6MW), 경주시 조항산(37.5MW), 강원도 정선군(32.2MW) 지역 등 다수의 풍력발전을 포함해 대산수소연료전지(50MW), 고흥만태양광발전(25.5MW) 등 총 9718억원에 이르는 금융주선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