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2·27 전당대회 모바일 투표율 20.57%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2-23 21:13

당원들에게 인사하는 한국당 후보들 (성남=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2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성남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제3차 전당대회 수도권·강원 합동연설회에서 당 대표 후보, 최고위원 후보, 청년최고위원 후보들이 당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3일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모바일 사전투표 결과 20.57%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날 투표는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당원들로 구성된 선거인단 35만7405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 중 7만3515명이 참여했다.

한국당이 당대표‧최고위원 경선에서 모바일 사전투표를 실시한 것은 2017년 7‧3 전당대회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2017년 전대 모바일 투표율은 20.89%을 기록했다.

이날 모바일 투표에 참여하지 못한 선거인단은 오는 2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당원명부에 등재된 본인 주소지의 시‧군‧구 투표소에서 현장투표를 하면 된다.

25~26일 일반 국민 여론조사, 전당대회 당일인 27일에는 대의원 현장투표 등이 남아 있다. 한국당은 당원으로 구성된 선거인단의 모바일 및 현장투표(70%)와 일반 국민 대상 여론조사(30%) 결과를 합산해 2‧27 전당대회에서 임기 2년의 새로운 당 대표를 선출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