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형 신제품 '뉴 원'.[사진=라쉬반]


남성 기능 속옷 브랜드 라쉬반(LASHEVAN)은 2019년 신제품 ‘뉴 원’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뉴 원은 그동안 연구개발한 라쉬반의 기술력이 집약된 프리미엄 라인이다.

천연원료 고추냉이를 사용한 향균 99.9% 다이눌과 안감에 생긴 땀을 밖으로 배출하는 흡한속건 스피드 업 드라이, 단시간에 땀을 배출하게 해주는 드라이오프 기능을 적용했다.

스트레치성 원상 회복력으로 착용감이 좋고, 텐셀 소재는 화학성분이 없는 100% 생분해 천연 원료로 만들었다.

데오텍 소재는 특허 등록된 소취사 섬유로 냄새의 원인인 암모니아와 이소길초산 등을 빠르게 흡수한다. 세탁이나 햇볕 건조만으로도 소취력이 회복돼 반영구적인 것이 장점이다.

라쉬반 관계자는 “말려 올라가는 현상을 최소화한 히든 봉제기법, 허벅지와 음경·음낭을 자연스럽게 상하좌우 분리해 주는 실리콘밴드 등이 격한 움직임이나 스포츠 활동에도 편안한 착용감과 깔끔한 바디라인을 선사한다”며 “오는 2월부터 홈쇼핑, 온라인 등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