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연애의 맛' 고주원, '선배' 김정훈에 '소개팅 팁' 부탁…"놀이공원은 가지마"

최송희 기자입력 : 2019-01-11 00:13수정 : 2019-01-11 00:13

[사진=해당 방송 캡처]

'연애의 맛' 고주원이 소개팅에 앞서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1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배우 고주원이 새로운 인연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주원은 소개팅을 앞두고 긴장을 감추지 못했다. 그는 김정훈에게 전화를 걸어 "지금 형이 하는 프로그램을 잘 보고 있는데 저도 기회가 돼 출연하게 됐다"며 근황을 알렸다.

이에 김정훈이 "여자분 만났어?"라며 물엇고, 고주원은 "아직 못 만났는데, 설레기도 하는데 걱정도 많이 돼서"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고주원은 "형한테 여쭤보려고 전화했다. 형한테라도 물어보고 시작하는 게 나을 거 같아서. 맨 처음에 어땠냐"라고 털어놨다.

이에 김정훈은 "너 말대로 기대도 되고 걱정도 되고 그랬는데 일단은 장소가 중요하다 놀이공원은 절대 가지마"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고주원 역시 "그건 안다. 놀이공원, 노래방 두 군데는 안 간다"라고 답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