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일스토리' 운영했던 류승수 아내 윤혜원 지승준 이모였다…'역시 美친 유전자'

전기연 기자입력 : 2018-12-11 07:39
지승준 '슛돌이' 출연시 리틀 강동원으로 인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BS '동상이몽2'에 출연 중인 류승수의 아내 윤혜원이 '슛돌이'에서 잘생긴 외모로 이모들의 인기를 독차지했던 지승준의 실제 이모인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현재 플로리스트로 활동 중인 윤혜원은 과거 여성의류 쇼핑몰 '스타일스토리'를 운영했던 CEO다.

특히 윤혜원이 함께 쇼핑몰을 운영했던 친언니 윤효정은 2005년 10월부터 방송된 KBS '날아라 슛돌이'에 출연했던 지승준의 엄마다. 지승준은 슛돌이 1기로, 배우 강동원을 닮은 외모로 '리틀 강동원'이라 불리며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초등학교 졸업 후 캐나다로 유학을 간 지승준의 소식은 알 수 없었다. 그러다 최근 지승준의 폭풍 성장한 사진이 공개되면서 캐나다 대학에 입학 것으로 알려져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