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종목분석]"아모레퍼시픽 매출 성장세 둔화"

김부원 기자입력 : 2018-10-15 09:25

 

신영증권은 아모레퍼시픽에 대해 매출 성장세가 둔화했다고 15일 평가했다. 또 아모레퍼시픽의 목표주가를 32만원에서 27만원으로 내렸다. 다만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했다.

신수연 신영증권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의 3분기 매출액은 1조3358억원, 영업이익은 131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분기보다 각각 10.4%, 29.9%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국내 주요 채널인 면세점은 실적을 회복할 전망이지만, 중국에서는 성장률이 둔화될 거란 분석이다. 신 연구원은 "3분기는 올해 7월부터 구매제한 완화가 풀린 영향으로 면세점 매출 증가를 기대할 만하다"며 "하지만 그 수준이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 매출의 절반 수준을 차지하는 이니스프리는 3분기 매출 증가율이 10% 수준에 그칠 것"이라며 "라네즈, 마몽드, 에뛰드는 매출액이 역신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주요 시장에서 중저가 시장이 침체하고 있다는 점과 아모레퍼시픽 브랜드에 대한 선호도도 고민해봐야 한다는 게 신 연구원의 견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