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김동연-장하성 연말 교체 보도에 '사실 아니다'

주진 기자입력 : 2018-10-11 09:57
김의겸 대변인 "브리핑때 공식 입장 말씀드릴 것"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이 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협의회에서 대화하고. [사진=연합뉴스]




청와대는 11일 문재인 대통령이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을 연말쯤 동시 교체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는 일부 언론의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중앙일보 1면은 오보"라며 "브리핑 때 공식 입장을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일부 언론은 이날 여권 고위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경제 투톱'인 김 부총리와 장 실장 교체를 위한 후임자 인선 절차가 물밑에서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 언론은 최저임금 인상 문제 등을 놓고 김 부총리와 장 실장이 불협화음을 빚어 온 데 대해 경제라인 분위기 일신을 위해 문 대통령이 인적 개편을 결심했다고 보도했다.

또 교체 시기는 연말께가 될 가능성이 크며, 국회 일정을 감안하면 예산안 처리를 끝내고 12월 중순 이후에 인사가 발표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