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귀경길 고속도로 정체 오후 10시 완전히 해소

신보훈 기자입력 : 2018-09-26 21:31수정 : 2018-09-26 21:31

지역별 도착 예정시간. [사진=한국도로공사]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 귀경길 정체는 오후 10시쯤 대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승용차를 이용하면 요금소 통과 시점을 기준으로 부산에서 서울까지 4시간 30분이 소요된다.

광주에서 서울까지 3시간 20분, 울산에서 4시간 10분, 대구(수성)에서 3시간 30분이 걸릴 예정이다. 강릉에서는 서울까지 2시간 40분, 대전에서 서울은 1시간 40분 등이 예상됐다.

서울방향 고속도로 정체는 오후 4시 가장 심했다가 6시부터 해소되고 있다.

오후 9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도동분기점∼금호2교북단, 청주분기점∼옥산하이패스나들목 등 14.3㎞ 구간에서 차들이 시속 40㎞ 이하로 주행 중이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송악나들목∼행담도휴게소 2.7㎞ 구간에서 차들이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다. 천안논산고속도로 천안 방향은 정안나들목∼남풍세나들목 12.2㎞ 구간도 정체다.

이날 교통량은 총 387만 대로 예상됐다. 지방에서 수도권을 향하는 차는 51만대로 오후 9시까지 42만대가 이동했다. 수도권에서 지방을 향하는 차는 36만대로 예상되며, 오후 9시까지 30만대가 이동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