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AJU★현장] 던밀스 "'오늘도 스웩' 주인공은 딥플로우"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1-22 16:18수정 : 2018-01-22 16:18

던밀스가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XtvN '오늘도 스웩' 제작발표회에서 출연진들이 참석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던밀스가 ‘오늘도 스웩’의 주인공은 딥플로우라고 꼽았다.

던밀스는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XtvN 새 예능 프로그램 ‘오늘도 스웩’ 제작발표회에서 “원래 저는 예능 괴물이다”고 운을 뗐다.

그는 앞서 ‘프로듀스 101’에서의 진지한 모습이 아닌 재미있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는 점에 대해 “‘프듀’에서는 재미있는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아니었다. 제가 주인공이 아닌 101명의 친구들이 돋보이게 하는 게 저의 역할이었다. 하지만 ‘오늘도 스웩’에서는 내재 돼 있는 개그 포텐을 터트릴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프로그램의 주인공은 딥플로우인 것 같다”고 귀띔했다.

‘오늘도 스웩’은 XtvN이 개국 후 처음 선보이는 래퍼들의 리얼 힙합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힙합 레이블 VMC의 넉살, 던밀스, 딥플로우, 빅원이 출연을 확정하고 여기에 슬리피와 양세찬이 합류, 진정한 ‘스웩’이 무엇인지 찾아가는 모험의 과정을 담을 전망이다. 27일 밤 11시 첫 방송.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