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한국투신운용 자금 몰린 '베트남그로스펀드' 신규가입 중지

이승재 기자입력 : 2018-01-12 10:21수정 : 2018-01-12 10:21
한국투자신탁운용은 베트남 주식시장에 투자하는 일부 펀드에 대한 신규 가입을 중지한다.

12일 한국투신운용은 '한국투자베트남그로스펀드(주식)'로 자금이 대거 몰려 일부 펀드에 대한 신규 가입 및 추가 가입을 오는 16일부터 중지한다고 밝혔다.

이번 소프트클로징은 2016년 2월 17일 비과세 전용 해외투자펀드를 출시한 이후 약 1년 11개월 만이다. 지난 8일 기준 '한국투자베트남그로스(주식)A형' 설정액은 6045억원이다.

가입이 중지되는 펀드는 '한국투자베트남그로스펀드(주식)과 '한국투자베트남주식혼합펀드'등 총 3종이다.

'한국투자연금베트남그로스펀드', '한국투자차이나베트남펀드' 등 연금상품과 중국 시장에 함께 투자하는 상품의 신규 가입은 가능하다.

한국투신운용 측은 "베트남 주식시장의 일 평균 거래대금과 시장규모, 변동성 등을 감안할 때 기존 투자자 보호를 위해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올해 들어 한국운용 베트남펀드에는 일 평균 200억원 이상의 자금이 유입됐다.

한국투자신탁운용 상품전략본부 조준환 상무는 "적정 포트폴리오 구성을 위해서 내린 결정"이라며 "추후 베트남 시장 동향을 지켜보고 유동성이 확보되는 즉시 판매를 재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기다리던 너의 아파트
서울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 BEST 3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