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서 글로벌 콘텐츠산업 생태계 직접 경험한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성민 기자
입력 2024-05-28 09:07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케이(K)-콘텐츠 시장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이 이뤄지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이하 콘진원)은 28일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의 직무 역량 강화를 위한 '2024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올해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은 △국내외 콘텐츠 선도기업 및 각 분야 전문가와 연계한 실무형 워크숍 '콘텐츠 스텝업' △글로벌 콘텐츠 제작 및 유통 기업을 직접 방문하는 해외연수 과정 '콘텐츠 에이펙스'로 구성됐으며, 다음 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진행된다.

  • 글자크기 설정
  • 콘진원,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실무 중심 특화교육'

  • 카카오엔터테인먼트·틱톡 등 업계 선도기업과 전문가 연계 워크숍 운영

  • 미국·아시아 콘텐츠기업 연계 해외연수 등 다양한 프로그램 구성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케이(K)-콘텐츠 시장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이 이뤄지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이하 콘진원)은 28일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의 직무 역량 강화를 위한 ‘2024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올해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은 △국내외 콘텐츠 선도기업 및 각 분야 전문가와 연계한 실무형 워크숍 ‘콘텐츠 스텝업’ △글로벌 콘텐츠 제작 및 유통 기업을 직접 방문하는 해외연수 과정 ‘콘텐츠 에이펙스’로 구성됐으며, 다음 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진행된다.
 
콘텐츠 스텝업은 콘텐츠산업 선도기업 및 전문가와 연계한 워크숍으로 구성된 실무 중심의 교육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틱톡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오디오가이 △디스가이즈 등 글로벌 콘텐츠산업을 이끄는 대표 기업이 참여하고, 분야별 전문가가 직접 참여하는 연계 과정을 새롭게 추가했다.
 
교육과정은 공간음향(XR), 버추얼 프로덕션(VP), 인공지능(AI) 등의 테크 주제부터 IP, 플랫폼, ESG 과정까지 현재와 미래 콘텐츠산업을 관통하는 총 6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과정별 15명 내외를 선발하여 참가자들이 콘텐츠 분야의 전문 지식을 갖추고,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사진=한국콘텐츠진흥원]
 
◆ 미국, 아시아 현지 방문 프로그램·오픈 세미나 개최 예정
 
코로나19 영향으로 중단되었던 콘텐츠 에이펙스도 올해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콘텐츠 에이펙스는 글로벌 콘텐츠 제작 및 유통 기업을 직접 방문하고, 분야별 최고 책임자의 특강을 통해 글로벌 콘텐츠산업 생태계에 대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덴버와 라스베이거스를 방문하는 미국 서부 프로그램과 아시아 프로그램으로 총 2개 과정을 운영한다.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참가자들에게 각 지역의 혁신적인 콘텐츠 전략과 운영 방식을 경험하고,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 기회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국내외 콘텐츠 거장과 함께하는 대형 오픈 세미나 콘텐츠 인사이트가 ‘콘텐츠 르네상스 : IP, 기술, 플랫폼의 대융합시대’를 주제로 11월 21일부터 22일까지 양일간 개최된다.
 
조현래 콘진원 원장은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의 역량 고도화를 위해 실용적인 노하우와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라며, “콘텐츠산업은 다른 나라 사람의 문화, 취향 등과 같은 문화적 감수성과 이해를 바탕으로 한다. 글로벌 트렌드에 대한 이해 및 다양한 분야 전문가와의 교류를 통해 K-콘텐츠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높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K-콘텐츠 현업인 재교육 프로그램의 자세한 연간 교육 일정 및 신청방법은 콘진원 누리집과 콘진원 온라인 교육 플랫폼 에듀코카에서 확인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