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 프레시 매니저가 직접 맛 본 '제주 타이벡감귤' 판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3-12-07 16:2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이미지hy
[이미지=hy]
유통전문기업 hy가 제주 효돈, 하례 지역에서 재배한 타이벡 감귤을 기간 한정 판매한다고 7일 밝혔다.
 
타이벡이란 귤의 품종이 아닌 재배 방법 중 하나다. 감귤 밭에 타이벡 천을 깔아 일조량을 높이고, 수분 흡수를 막는 것이 특징이다.
 
타이벡 감귤의 가장 큰 장점은 높은 당도다. 과일의 당도를 측정하는 기준 ‘브릭스(Brix)’ 수치도 12에 육박해 단품으로 먹어도 본연의 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요거트와 크림치즈, 크래서와 함께하면 간단한 디저트가 완성된다.
 
타이벡 감귤은 1.2kg과 1.8kg의 두 가지 버전으로 판매한다. 프레딧 멤버십 가입자라면 할인 쿠폰을 활용해 최대 2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제품은 프레시 매니저가 정해진 날짜에 신선하게 배송한다.
 
hy는 타이벡 감귤 판매 기념 후기 작성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제품 구매 후, 이벤트 페이지 내 댓글을 남기면 된다. 추첨을 통해 1명을 선정, 제주행 항공권을 지급한다.
 
그 외에도 총 35명을 추첨해 ‘닥터브로너스 시트러스 오렌지 퓨어 캐스틸솝’(475㎖), ‘제주랑 한라봉 감귤 주스’를 증정한다. 기간은 오는 22일까지이며, 경품 대상자는 12월 29일 hy 온라인 몰 ‘프레딧’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hy 관계자는 “타이벡 감귤은 이 시기에 먹을 수 있는 가장 맛있는 과일 중 하나”라며 “서귀포에서 근무하는 프레시 매니저가 직접 먹어본 후, 자신 있게 선보이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기획전은 ‘프레시 매니저 PICK’ 사업을 통해 진행됐다. 프레시 매니저 PICK은 hy가 전국 1만1000여명의 프레시 매니저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 특산물을 자사 온라인 몰 ‘프레딧’에서 판매하는 형태다. 플랫폼 활용이 어려운 소상공인의 판로를 확보해준다는 점에서 공생 사업이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