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UDIO X+U, 오리지널 예능 잇따라 공개...'서치미'·'내편하자2' 첫선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강일용 기자
입력 2023-11-10 09:0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LG유플러스 산하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 MZ세대 시청층 겨냥 예능 기대작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의 콘텐츠 전문 스튜디오 'STUDIO X+U’가 드라마 ‘하이쿠키’ 흥행에 이어 스타 PD들이 참여한 예능 ‘서치미’와 ‘내편하자2’를 연달아 공개하며 예능 콘텐츠 IP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고 10일 밝혔다.

인기 예능 프로그램 제작 경험이 있는 PD들과 MZ세대 시청층을 겨냥한 출연진이 합류한 예능 기대작 두 편을 공개하며 STUDIO X+U의 예능 라인업을 확장하고, LG유플러스의 ‘유플러스 3.0(U+ 3.0)’ 전략에 포함되는 놀이 플랫폼의 역할 역시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우선 시추에이션 리얼리티 예능 ‘서치미’를 오는 13일 U+모바일tv에서 선보인다.
 
서치미는 주인공인 플레이어가 본인의 지인과 지인을 흉내내는 인물들인 ‘시치미단’ 패널들 사이에서 자신의 진짜 지인을 찾아내는 형식으로 구성된 신개념 예능 프로그램이다. 추리 과정에서 돌발 미션을 수행하며 자신의 진짜 지인을 찾아낸 플레이어는 상금을 수령하게 된다.

서치미에는 인기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을 이끌었던 STUDIO X+U 버라이어티제작팀장 임형택 PD가 참여했으며 메인 MC로는 방송인 전현무, 출연진으로는 이은지, 곽범, 손동표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서치미는 오는 13일부터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U+모바일tv를 통해 공개되며, KBS 2TV에서는 오는 16일부터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45분에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또 지난 6월 첫 공개 후 U+모바일tv에서 8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시즌1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STUDIO X+U의 토크쇼 ‘내편하자’의 두 번째 시즌인 ‘내편하자2’를 오는 15일 선보인다.

내편하자2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U+모바일tv에서 공개된다. 예능 프로그램 ‘안녕하세요’ 연출했던 양자영 PD가 연출을 맡았으며, 주요 출연자로는 모델 한혜진, 방송인 풍자, 댄서 모니카, 방송인 엄지윤 등이 참여한다. 새로운 시즌에서는 시즌1 출연자 이외에도 새 멤버 모니카가 합류하게 된 것이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 다양한 장르의 예능 콘텐츠를 공개하며 세대를 아우르는 예능 프로그램을 적극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STUDIO X+U는 최근 자체 제작 여행 예능 ‘집에 있을 걸 그랬어’와 음악 예능 ‘에이리언 호휘효’를 공개하며 예능 프로그램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바 있다.

이덕재 LG유플러스 최고콘텐츠책임자(CCO)는 "지난해 STUDIO X+U를 출범한 이후 다큐멘터리뿐 아니라 다양한 예능, 드라마 등을 공개하며 오리지널 콘텐츠 명가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히트 콘텐츠 IP를 확보하고 보다 다양한 국내외 플랫폼에 자사 오리지널 콘텐츠를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