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 라슨부터 박서준까지 '더 마블스', 캐릭터 포스터 7종 공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3-10-17 08:4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이미지 확대
Next
  • 1 / 7
  •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마블 영화 '더 마블스'가 팀을 이루는 세 히어로와 그들의 조력자들의 모습이 담긴 캐릭터 포스터 7종을 공개했다.

    '더 마블스'는 우주를 지키는 히어로 캡틴 마블 '캐럴 댄버스'가 능력을 사용할 때마다 '모니카 램보', 미즈 마블 '카말라 칸'과 위치가 바뀌는 위기에 빠지면서 뜻하지 않게 새로운 팀플레이를 하게 되는 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이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7종은 믿고 보는 익숙한 캐릭터들과 새로운 능력의 캐릭터들 사이 조화를 기대케 한다. 

    먼저 굳건한 표정과 자세에서 압도적인 힘이 느껴지는 캡틴 마블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의 모습에서는 그 어떤 상황에도 굴하지 않는 강인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캐럴 댄버스'와 가장 가까웠던 친구 '마리아 램보'의 딸 '모니카 램보'(테요나 패리스)는 손을 뻗어 힘을 뽐내며, 그가 선보일 슈퍼파워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 캡틴 마블의 빅 팬인 10대 히어로 미즈 마블 '카말라 칸'(이만 벨라니)의 주먹을 쥔 모습을 통해 그의 빛을 형상화하는 능력을 표현, 세 히어로가 함께 선보일 화려하고 새로운 '스위칭 액션'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덧붙여 캡틴 마블의 오랜 친구이자 동료인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는 든든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캡틴 마블'에 이어  '더 마블스'에서도 히어로들의 조력자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을 예고한다. 

    특히 캡틴 마블과 특별한 관계성을 보여줄 한국 배우 박서준이 맡은 '얀 왕자'의 모습까지 공개되며 그의 등장을 기대케 한다. 마지막으로 '캡틴 마블'에 등장해 많은 사랑을 받은 '구스'는 이번에는 다른 수많은 '플러키튼'과 함께 등장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더 마블스'는 11월 8일 개봉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