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證 "SK하이닉스, 실적 차별화·경쟁력 입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연재 기자
입력 2023-10-17 08:0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SK하이닉스
사진=SK하이닉스



하나증권은 SK하이닉스에 대해 올 3분기 D램 업체 중 가장 먼저 흑자 전환에 성공, 메모리 다운 사이클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5만8000원을 유지했다.
 
김록호 하나증권 연구원은 17일 “D램 부문은 당초 전망치에 부합하는 흑자 전환이 가능할 것”이라며 “낸드 플래시 수요 부진으로 기존 대비 출하량이 적을 것으로 예상돼 실적 개선 폭이 미미할 것”으로 추정했다.
 
그는 “SK하이닉스는 금번 메모리 다운 사이클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거두었다”며 “챗GPT 공개 이후 수요가 급증한 생성형 인공지능(AI) 관련 HBM의 매출 확대로 실적 차별화에 성공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는 기존에 찾아보기 어려운 수준의 차별화”라며 “해당 구간에 HBM이 포함돼 있는 그래픽향 매출비중이 14%에서 22%로 확대된 바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는 “D램 업황은 재고가 정점을 지나며 우상향 방향성을 보이고 있다”며 “낸드 플래시 업황이 바닥 확인을 못 하고 있지만, 올해 3분기 가격 하락이 멈추는 등 바닥권에 근접했거나 통과 가능성이 제기된 만큼 주가의 상승 여력은 상존한다”고 판단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