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개발공사, 수해지역 복구 다각적 지원…도내 일상 회복에 총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내포)허희만 기자
입력 2023-08-02 15:0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수해 피해 극복을 위한 후원금 전달, 사회적 가치 적극 실현

사진충남개발공사
충남개발공사 정석완사장(사진왼쪽),수해 피해 극복을 위한 후원금 전달 장면[사진=충남개발공사]

충남개발공사가 최근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도내 4개 시·군(논산, 공주, 부여, 청양)의 신속한 피해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하여 각 3천만원씩 총 1억 2천만원의 성금을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기탁했다.
 
기탁식에는 김태흠 충청남도지사 등이 참석했으며 전달된 긴급구호 성금은 피해복구 장비대 및 이재민 구호물품 지원 등을 위해 쓰일 예정으로 복구 현장에 중장비 240대를 지원할 수 있는 금액이다.
 
앞서 공사는 지난달 27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청양군 일대에서 충남 적십자 봉사회와 함께 임직원 80여명이 피해복구 봉사활동을 실시하는 등 지역사회와 협력하는 나눔활동을 적극 실천한 바 있다.
 
정석완 사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며 “충남도 대표 지방공기업으로서 삶의 터전을 잃은 도내 이재민들과 아픔을 같이하며 빠른 시일 내 일상으로 복귀하기를 간절히 바라고 피해 복구에 많은 국민이 함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작년 한 해 약 40여건의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함으로써 체계적인 나눔 경영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있으며, 지난 4월 도내 산불 피해 복구, 수해 피해복구 지원 및 봉사활동, 코로나19 확산 방지 등 국가적 자연 재난‧재해 복구 지원을 위해 적극 동참해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와 상생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