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연인 흉기로 찌른 30대, 아파트 옥상서 투신 소동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태기원 기자
입력 2023-07-21 20:0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연인 관계였던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인근 건물 옥상으로 달아난 30대 남성이 경찰과 대치를 벌이고 있다.

21일 경기 안산상록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0대 A씨가 안산시 상록구 본오동의 한 아파트 15층 옥상에서 투신 소동을 벌이며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A씨는 이날 오후 2시 5분께 인근 미용실에서 과거 연인 사이였던 30대 여성 B씨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찌른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A씨는 곧장 달아났고, B씨는 목격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원들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B씨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미용실에는 B씨 외 다른 손님들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 추적을 피해 미용실 인근으로 달아났다가 오후 5시께 근처 아파트 옥상으로 올라간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위기협상팀 등을 동원해 A씨를 설득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