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M 전용 SAV '뉴 XM' 출시…2억2190만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배성은 기자
입력 2023-03-28 10: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1978년 이후 처음 선보이는 BMW M 전용 모델

BMW 코리아가 M 전용 초고성능 스포츠액티비티차(SAV) 모델인 ‘뉴 XM’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

XM은 BMW M이 지난 1978년 출시한 전설적인 스포츠 쿠페 M1 이후로 처음으로 선보이는 M 전용 모델이자 M 하이 퍼포먼스 라인업 최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이다.

탑재된 M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엔진과 모터 간의 상호 작용을 지능적으로 제어한다. 새로운 M 트윈파워 터보 기술을 적용한 489마력 고회전 V8 가솔린 엔진과 197마력 전기모터가 조화를 이뤄 합산 최고출력 653마력, 최대토크 81.6㎏·m를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4.3초다.

이 차량은 29.5kWh 용량의 고전압 배터리를 탑재해 환경부 인증 기준 62㎞를 순수전기 모드로 주행할 수 있다. 전기모드 최고속도는 시속 140㎞이다. 완속 충전으로 배터리를 가득 채우는데 약 4.2시간 소요된다. 합산 복합 연비 10.0㎞/ℓ다.

BMW 그룹과 영화음악 작곡가 한스 짐머가 공동 개발한 BMW 아이코닉사운드 일렉트릭이 탑재돼 차별화된 주행 사운드를 제공한다. M 특유의 전기 주행 사운드는 전기 모드 주행 시 가속 페달 조작에 따른 소리가 난다. 하이브리드 모드로 주행 중 스포츠 또는 스포츠 플러스 모드를 선택하면 부스트 사운드가 제공된다.

전면부는 분리형 헤드라이트, 테두리 및 윤곽 조명이 반영된 BMW 키드니 그릴, 커다란 에어 인테이크가 조화를 이룬다. 앞좌석에는 M 다기능 시트와 무릎 패드, M 가죽 스티어링 휠 등이 기본 적용된다. BMW 커브드 디스플레이 및 BMW 헤드업 디스플레이에는 M 전용 그래픽이 적용된다. 뒷좌석의 경우 3차원 프리즘 구조를 적용한 알칸타라 소재의 헤드라이너가 탑재됐다. 100개의 LED를 활용한 조명 효과를 볼 수 있다.

전자 제어 방식의 어댑티브 M 서스펜션 프로페셔널과 48볼트 전기 모터로 작동하는 액티브 롤 스태빌라이제이션 기능은 주행안정성을 극대화한다. BMW M 모델 최초로 기본 탑재되는 후륜조향 기능 BMW 인테그럴 액티브 스티어링은 저속에서는 민첩한 코너링 성능을, 고속에서는 주행안정감을 준다.

이외에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녈), 무선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트 오토, 바워스 앤 윌킨스 다이아몬드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등도 기본 탑재된다.

BMW XM의 가격은 2억2190만원이며 BMW 샵 온라인 예약을 통해 M 익스텐디드 하이글로스 섀도우 라인, BMW 인디비주얼 메탈릭 페인트, BMW 인디비주얼 메리노 & 익스클루시브 콘텐츠 등이 선택사양으로 제공된다.

BMW 코리아 뉴 XM [사진=BMW 코리아]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