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보행로봇을 산업 맞춤형으로... SKT, AI 로봇키트 선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상우 기자
입력 2023-02-20 11: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로봇 제어, 전후방 영상 AI 분석 소프트웨어 자체 개발해 내장

  • 업계 처음으로 키트 형태 선봬... 다양한 보행 로봇에 적용

SKT는 자체 개발한 비전(Vision) AI 기술로 로봇의 움직임을 제어하고 AI로 영상을 실시간 분석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AI로봇키트’를 20일(월) 출시했다고 밝혔다.[사진=SKT]

SK텔레콤(SKT)이 화재 감시 등 로봇 쓰임새를 확장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기반 제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SKT는 20일 고객 맞춤형 로봇 서비스를 위한 'AI 로봇키트'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자체 개발한 영상인식 AI 기술로 로봇 움직임을 제어하고, AI로 영상을 분석해 상황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SKT에 따르면 로봇에 부착하는 키트 형태의 제품 출시는 업계에서 처음이다. 키트는 컴퓨터, 전후방 카메라, 5G 모뎀, 스피커·마이크 등으로 구성된 직사각형 박스 형태로 제작됐다. 전후방 카메라 영상을 고화질로 전송해, AI 영상분석에 따른 로봇의 임무 수행과 원격 제어를 지원한다.

현재 시판 중인 보행로봇 개발사는 대부분 로봇의 원활한 움직임 등 하드웨어 개선에 집중하고 있다. 때문에 다양한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기가 어려워, 확산이 더딘 상황이다.

SKT 측은 한 발전회사가 가스유출 감지를 위한 로봇 도입을 검토했으나 지연된 바 있다고 설명했다. 로봇만 구매할 경우 원격제어가 불가능하고, 가스감지 센서 연동 등 별도 솔루션 개발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SKT가 출시한 AI 로봇키트의 장점은 우선 기존 로봇에 장착해 관리자가 식별할 수 있는 고화질 영상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점이다. 연동기능은 국내에서 많이 판매된 '유니트리' 로봇 제품에 우선 적용했다. 향후 소프트웨어 개발도구(SDK)를 제공하는 타사 로봇도 고객사 요청에 따라 연동을 확대할 계획이다.

세계 유명 로봇 패키지와 비교해 가격도 5분의 1 수준으로 낮다. 해외 유명 제품은 고가의 로봇에 관제기능이 포함된 소프트웨어를 포함해 2억원 이상의 비용이 소요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반면 SKT가 판매하는 4족 보행로봇과 AI 로봇키트 패키지는 4000만원 이내에 구매할 수 있다.

기존 보행로봇을 화재 예방, 유해가스 감지, 실내공간 3D 측정 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고객은 필요한 기능을 옵션으로 선택해 기능을 확장할 수 있다. 단일 영상관제 시스템에서 드론과 로봇을 동시에 제어할 수 있으며, 다수의 로봇도 관리 가능해 신속한 대응에 효과적이다.

SKT는 AI 로봇키트와 유니트리 로봇 패키지를 오는 23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드론쇼 코리아 2023'에서 공개한다. SKT 측은 저렴한 비용으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향후 이 분야에서 매년 2배 이상의 매출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SKT는 지난해부터 AI 기반 로봇 관련 사업을 본격 추진 중이다. 커피로봇뿐만 아니라 물류 분야에서도 이적재 로봇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국내 대형 카페 운영사와 프랜차이즈형 로봇상품을 기획하는 등 5년 내 국내 커피로봇 시장에서 선두로 올라선다는 계획이다.

최낙훈 SKT 산업AI담당은 "로봇제조사가 대응하기 어려운 AI 기반의 응용 솔루션과 데이터 플랫폼으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SKT 로봇사업의 지향점"이라며 "개인은 물론 기업 고객의 편의와 생산성을 높여주고, 즐거운 경험까지 제공할 수 있는 로봇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