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신혜성 재판 받는다...자동차 불법 사용 혐의로 기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3-02-15 16:4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신혜성 인스타그램]

신화 신혜성이 음주운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5일 서울동부지검 형사4부는 음주측정을 거부하고 남의 차를 몰고 귀가한 혐의(도로교통법상 음주측정거부·자동차 불법 사용)로 신혜성을 기소했다. 

신혜성은 지난해 10월 서울의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시고 다음날 새벽 타인의 차량을 타고 귀가했다. 

지인과 함께 대리운전기사가 운전하는 차를 타고 이동한 신혜성은 동승자를 내려준 뒤 직접 차를 몰고 10km가량을 운전했다. 

그러던 중 도로 한복판에서 차를 세워놓고 잠들었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음주 측정을 요구하자 거부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당시 차량의 주인은 차가 도난당했다고 신고했다. 이를 두고 경찰이 조사를 한 결과 신혜성이 훔칠 의도가 없었다고 보고 절도 혐의 대신 자동차 불법사용 혐의를 적용하고 신혜성을 검찰에 넘겼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