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초격차 미래전략산업 영위 기업에 3800억원 지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조재형 기자
입력 2022-12-19 08:2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우대지원 'AC-DC 프로그램'…내년 지원 규모 1조원으로 확대

[사진=기술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기보)은 올해 8월 시행한 ‘AC-DC 프로그램(초격차 미래전략산업 우대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한 금액이 3800억원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차세대 미래전략산업 영위 기업을 대상으로 복합 경제위기로 고통을 겪는 경영애로기업에게는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교류(AC)의 지원방안을 제공하고, 글로벌 일류기업으로 성장할 성장유망기업에게는 직류(DC)의 성장동력을 공급한다.
 
세부적으로 △첨단제조(우주항공, 해양, 차세대 반도체, 차세대 디스플레이, 차세대 배터리, 소재·부품·장비) △에너지(차세대 원자력, 수소에너지, 미래에너지) △디지털·통신(차세대 통신, 네트워크, 사이버보안, 양자기술) △자동화(AI, 빅데이터, 차세대 모빌리티, 로봇) △바이오(레드바이오, 그린, 화이트바이오, 디지털 헬스케어) 등 5대 분야 17대 산업을 초격차 미래전략산업으로 설정했다.

기보는 올해 8월 프로그램 시행과 함께 본점부서와 영업점의 직원으로 구성된 전담 ‘알파팀’을 본격 가동했다.
 
알파팀은 초격차 기술기업을 찾아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기술보증·컨설팅 등 기업의 상황에 적합한 지원방안을 검토해 맞춤형 지원을 추진 중이다.
 
특히 알파팀은 기술력은 우수하나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총 8개 기업을 선제적으로 발굴, 신속한 심사를 통해 56억원을 지원했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내년부터 초격차 미래전략산업 지원을 1조원 이상으로 대폭 확대해 복합 경제위기 극복에 앞장서고, 반도체·AI·배터리 등 국가첨단전략산업의 성장 기반을 마련하는 등 미래산업 초격차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