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카리스웨트도 오른다...동아오츠카, 제품가격 평균 8.6% ↑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11-24 09:2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포카리스웨트 제품. [사진=동아오츠카]


동아오츠카는 다음달 1일부터 포카리스웨트 등 제품 가격을 평균 8.6% 인상한다고 24일 밝혔다. 

포카리스웨트 제품 가격 평균 인상 폭은 7.25% 수준이다. 포카리스웨트(245㎖) 캔 제품은 편의점가 기준 1500원에서 1600원으로, 620㎖ 제품은 2400원에서 2500원으로 각각 100원씩 인상된다.

포카리스웨트 340㎖ 제품은 1600원에서 1800원으로, 1.5ℓ 제품은 3600원에서 3800원으로 각각 200원씩 오른다. 2018년 이후 5년 만에 오란씨는 245㎖ 캔의 경우 1200원에서 1400원으로 200원, 350㎖ 캔은 1400원에서 1700원으로 300원 인상했다. 다만, 오란씨 1.5ℓ 는 기존 가격인 3000원을 그대로 유지했다.

인기상품인 제로칼로리 나랑드사이다 2종은 인상을 자제하기로 했다. 다만, 245ml 캔은 2014년 이후 9년 만에 1200원에서 1400원으로 인상한다. 데미소다 4종은 평균 6.7% 인상된다. 애플, 레몬, 복숭아, 청포도는 1500원에서 1600원으로 100원씩 인상한다. 오로나민C는 1200원에서 1400원으로 오른다. 

동아오츠카 관계자는 “올해 계획 기준보다 설탕, 과당 등 원료가 약 35%, 캔, 페트 등의 재료가 약 13% 정도 급등해 부득이한 결정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