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미, 세종문화회관 '천원의 행복' 15주년 무료 공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성민 기자
입력 2022-11-23 08:19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12월 4일 오후 3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사진=세종문화회관]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가 세종문화회관에서 장애인, 노숙인 등 문화 취약계층을 위해 '행복한' 무대를 선사한다. 

세종문화회관은 23일 "사회공헌 프로그램 '천원의 행복' 15주년을 맞아 오는 12월 4일 오후 3시 서울 종로구 대극장에서 특별 공연 '조수미 콘서트'를 연다"고 전했다. 

세종문화회관은 서울시 약자와의동행 추진단과 협업해 자립준비청년, 보육원 어린이, 장애인, 학교밖 청소년, 한부모가정, 탈북자, 노숙인 등 3000여 명을 초대했다.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 초대 형태로 진행된다.

서울시 홍보대사로 평소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온 조수미 역시 공연의 취지에 공감해 무상 출연을 결정했다고 시는 전했다.

조수미는 서울시소년소녀합창단과 동요 협연 무대도 꾸민다.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지휘 최영선), 테너 장주훈, 크로스오버 테너 크리스 영, 해금 연주자 나리 등도 출연해 한국가곡부터 드라마 수록곡 등 대중적 무대를 선보인다.

2007년 1월에 첫선을 보인 '천원의 행복'은 단돈 1000원에 세종문화회관의 다양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16년간 320여 회 공연이 진행됐고, 누적 관람객은 36만여 명에 이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