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랜더스, 한국시리즈 정상…무결점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상현 기자
입력 2022-11-08 21:3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8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프로야구 KBO리그 한국시리즈 6차전 경기에서 키움을 꺾고 우승을 차지한 SSG 투수 김광현과 포수 이재원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SSG 랜더스가 창단 2년 만에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정상을 정복했다.

SSG는 8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끝난 2022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7전 4승제) 6차전에서 2-3으로 끌려가던 6회말 터진 김성현의 2타점 역전 결승 2루타에 힘입어 키움 히어로즈를 4-3으로 눌렀다.

SK 와이번스를 인수해 2021년 재창단한 SSG는 이로써 시리즈 전적 4승 2패를 거둬 간판 교체 2년 만에 한국시리즈를 제패했다. 전신 SK 시절을 포함하면 2018년 이래 4년 만에 한국시리즈 우승 샴페인을 터뜨렸다. 또 2007∼2008년, 2010년, 2018년에 이어 통산 5번째 한국시리즈 축배를 들었다. 정규리그·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은 2007∼2008년, 2010년에 이어 네 번째다.

특히 SSG는 프로야구 출범 40년 만에 최초로 정규리그 개막일부터 종료일까지 한 번도 1위를 뺏기지 않는 '와이어 투 와이어' 1위로 한국시리즈에 직행한 데 이어 한국시리즈마저 석권해 무결점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이라는 이정표를 세웠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