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월드컵 본선 상대 우루과이, 멕시코에 3-0 완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현우 기자
입력 2022-06-03 22:3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베테랑 카바니가 2골

[사진=연합뉴스·AFP]

한국 축구 대표팀이 올해 월드컵 본선에서 맞붙을 상대인 우루과이가 멕시코를 3-0으로 꺾고 완승을 거뒀다.

우루과이(FIFA 랭킹 13위)는 3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에서 열린 멕시코(FIFA 랭킹 9위)와 친선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우루과이는 전반 35분 마티아스 베시노(인터밀란)가 결승골을 거둔 데 이어 후반 1분과 9분에는 베테랑 에딘손 카바니(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연속 골을 터뜨려 승리를 굳혔다.

우루과이는 올해 11월 열리는 카타르월드컵에서 한국, 포르투갈, 가나와 함께 H조에 편성된 나라다.
한국(FIFA 랭킹 29위)은 2일 홈에서 열린 브라질(1위)과 경기에서 1-5로 완패했고, 포르투갈(8위)은 스페인(7위)과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조별리그 원정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가나(60위)는 마다가스카르(102위)를 상대로 한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예선 홈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한편 한국이 6일 칠레(28위)와 홈 경기를 치르고 우루과이는 미국(15위)과 맞대결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