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천시장 후보 지지율도 근소한 차이 보여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후보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이 20일 인천광역시 계양구 귤현동 일대에서 유세를 하며 시민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6·1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여론조사에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지지율이 21일 나왔다.

여론조사업체 에스티아이가 지난 19~20일 계양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88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신뢰 수준 95%, 표본오차 ±3.1%포인트, 21일 공표)에 따르면 윤 후보는 49.5%를 기록했고, 이 후보의 지지율은 45.8%를 집계됐다. 

지지율 차이는 약 3.7%포인트로 나타났다.

당선 가능성에 관해 묻는 질문에는 이 후보가 당선될 가능성이 크다고 응답한 비율이 49.8%였고, 윤 후보는 45.9%였다.

현재 지지하는 후보를 선거일까지 계속 지지하겠느냐는 질문에는 '계속 지지할 것'이라는 응답이 92.9%, '바꿀 수도 있다'는 6.1%, '잘 모르겠다'는 1.1%를 나타냈다.

이 후보 지지층의 93.3%와 윤 후보 지지층의 92.4%는 각 후보자에 대한 지지를 이어갈 것이라고 답했다.

인천시장 후보 지지율 역시 근소한 차이를 보이고 있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박남춘 민주당 후보의 지지율은 41.1%, 유정복 국민의힘 후보의 지지율은 47.0%였다. 이어 이정미 정의당 후보 4.3%, 김한별 기본소득당 후보 2.0% 순이다.

정당 지지도를 묻는 질문에는 국민의힘 44.6%, 민주당 35.7%를 기록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이번지방선거와 다음총선은 더민당은 포기각! 너무나지나치게 독선적이었고,범죄피의자가 뻔뻔한모습으로 결국자멸!

    공감/비공감
    공감:4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