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구가톨릭대학교 루가캠퍼스 교목실, 외국인 근로자 위한 생필품 전달

대구가톨릭대학교 루가캠퍼스 교목실에서 가톨릭 근로자 회관에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생필품을 전달했다. [사진=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은 대구가톨릭대학교 루가캠퍼스 교목실의 의과대학 권병일 신부와 간호대학 신성원 신부가 최근 대구광역시 중구 종로2가 35에 있는 가톨릭 근로자 회관 관장인 이관홍 신부에게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성탄과 연말 맞이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1월 7일 밝혔다.
 
가톨릭 근로자 회관은 대구시 중구 종로2가에 1975년 문을 열어 대구 인근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생활 지원, 의료지원, 상담사업, 일자리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과 내적 상처 치유를 지원하는 쉼터 기관이다.
 
대구가톨릭대학교 루가캠퍼스 교목실은 해마다 성탄과 연말을 앞두고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생필품 기부 행사를 마리아관 입구에서 진행하고 있다.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생필품 기부 행사는 지난해 12월 10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되었으며, 의과대학과 간호대학 교수와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수많은 생필품이 모였다. 루가캠퍼스 교목실에 따르면 외국인 근로자 가정에서 가장 필요한 기저귀가 많이 기부되었다고 한다.
 
가톨릭 근로자 회관에 생필품을 기부한 권병일 교목실장은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우리의 따뜻한 사랑을 전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타국에서 생활하는 가운데 늘 행복하고 건강하기를 기도한다”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