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우영 네이버클라우드 IT센터 컴플라이언스담당(왼쪽)과 김태창 네이버클라우드 사업총괄 전무 [사진=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클라우드가 국내 클라우드서비스사업자(CSP) 최초로 국제표준화기구가 제정한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 37001) 인증'을 획득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ISO 인증기관 '로이드'의 심사를 완료해 ISO 37001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경영이념과 클라우드 사업 활동의 윤리성, 투명성을 공인받았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인증 취득을 위해 사내 부패방지 규정과 지침을 만들고 인사·재무·법무 분야에서 업무 기준을 검토해 부패 리스크 차단 절차를 강화하고 클라우드 영업과 기획 등 사업 부문에서 부패 리스크 발생 요소를 제거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ISO 37001 인증이 기업 운영 간 발생할 수 있는 부패 위험을 방지하고 경영 투명성과 청렴성을 관리하는 체계의 기준을 제시한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이번 인증 획득으로 계약 입찰시 ISO 37001 인증 요구 비중이 큰 공공분야(B2G)와 거래 공정성을 중시하는 기업간 거래 분야(B2B) 입지를 다질 것으로 보인다.

ISO 37001를 획득한 네이버클라우드는 차별화된 신뢰성을 지닌 CSP 사업자로서 고객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등 사업 역량을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지속적으로 회사의 업무 프로세스와 이해관계자를 식별하는 등 부패 리스크 예방 활동으로 투명한 경영 환경을 유지할 계획이다.

김태창 네이버클라우드 사업총괄 전무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가 기업 경영의 핵심 가치를 판단하기 위한 중요한 척도로 떠오르는 만큼 ISO 37001 취득을 계기로 ESG 가치 실현에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업계의 윤리적 경영 환경 조성에 모범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