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2C·B2B 사업서 ISMS-P, ISMS 인증 각각 획득
SK네트웍스가 개인정보를 비롯한 정보보호의 안정적인 관리체계 역량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았다.

SK네트웍스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소비자 대상(B2C) 사업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ISMS-P)’와 기업 간 거래(B2B) 사업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모두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B2C 중심의 스피드메이트 매장과 워커힐 호텔 서비스 운영과 관련 ISMS-P를, B2B 사업인 수입차 부품 유통과 정보통신 분야에서 ISMS 인증을 각각 획득했다.

국가공인 인증기관이 평가·보증하는 ISMS-P, ISMS 인증은 정보통신망법,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기업이 주요 정보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신뢰성 있게 관리되고 있는 기관에 부여된다.

정보보호 관리 및 대책과 관련 100개 이상의 지침을 준수해야 하고 ISMS-P의 경우 102개 통제 기준과 325개 점검 항목 심사를 통과해야 획득할 수 있다.

앞서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이 밝힌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기업 평가지표에 따르면 정보보호는 개인 프라이버시, 데이터 보안 등 분야의 핵심 활동에 속한다. 이번 인증 획득을 통해 SK네트웍스는 ESG 경영을 강화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최재극 SK네트웍스 정보보호센터장은 “앞으로 개인정보·정보보호 관련 체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고객 신뢰도 제고에 힘쓰겠다”며 “더 나아가 본·자회사에 걸쳐 종합적으로 높은 정보보호 수준을 확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SK네트웍스 홈페이지에 정보보호 인증 획득을 알리는 문구가 표출돼있다.[사진=SK네트웍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