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태양절[사진 =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위한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가 북한에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473만4000회분을 추가 배정했다.

29일(현지시간)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코백스는 지난 22일 결정된 ‘제12차 코백스 백신 배분’에 따라 이같이 밝혔다. 코백스의 백신 추가 배정 결정에 따라 북한이 제공받을 수 있는 백신은 총 682만6800회분, 북한 주민 341만3400명이 접종할 수 있는 분량이다.

코백스는 “지난 4월 자국 내 코로나 확산으로 백신 수출을 중단했던 인도 정부가 최근 코백스에 백신 수출을 재허가하면서 북한에 대한 추가 배정 등이 이뤄질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다만 아직까지 북한에 실제 공급된 백신은 없다. 코백스는 지난 3월 북한에 AZ 백신 199만2000회분을 배정했지만, 준비 절차 등의 미비로 아직 공급되지 않고 있다. 최근에도 AZ 백신 10만 회분이 추가 배정됐다.

12차 코백스 백신 배분 계획을 보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총 4315만320회분이 각국에 배정됐다. 방글라데시 862만5600회분, 나이지리아 574만2000회분 등이다.

코백스는 세계에 코로나19 백신을 평등하게 공급하기 위해 설립된 세계 백신 공동 분배 프로젝트다. 세계백신면역연합, 유니세프, 세계보건기구 등이 주도해 코로나19 백신이 세계 모든 나라에 공평하게 공급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저소득 국가에서 코로나19 검사, 치료 및 백신 이용을 공평하게 할 수 있도록 국제 자원을 조정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