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장르만 로맨스' 포스터 [사진=NEW 제공]

영화 '장르만 로맨스'가 주말 흥행 수익(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한국 영화의 저력을 보여줬다.

2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주말인 19일부터 21일까지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23만3080명을 동원해 주말 흥행 수익 1위에 올랐다. 총 누적 관객 수 33만1652명을 기록했다. 특히 오랜만에 만나는 한국 영화가 마블 영화 '이터널스' SF 블록버스터 '듄' 등 대작 영화를 제치고 얻은 성과로 영화 애호가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류승룡을 필두로 오나라, 김희원, 이유영, 성유빈, 무진성, 그리고 연출을 맡은 조은지 감독이 신선한 웃음과 파격적인 이야기를 감각적으로 완성해냈다.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리고 있다.

같은 기간 '이터널스'는 22만516명을 동원해 흥행 수익 2위를 기록했다. 총 누적 관객 수는 284만6432명이다. 영화 '듄'은 9만1343명을 동원해 흥행 수익 3위(총 누적 134만4612), '강릉'은 4만2155명을 동원해 흥행 수익 4위(28만936명)를 지켰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