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키즈 전용 옷걸이 출시…LG 스타일러의 고객 가치 차별화
LG전자가 의류관리기 ‘LG 스타일러’에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차별화한 고객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나섰다.
 
LG전자는 업계 처음으로 의류관리기에 사용할 수 있는 키즈(어린이) 전용 옷걸이를 내놨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매일 세탁하기 힘든 어린이 옷을 편리하게 관리하기를 원하는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한 데 따른 것이다.
 
LG 스타일러는 LG전자가 2011년 세계 최초로 출시한 신개념 의류관리기다. 기존 성인 의류용 옷걸이는 어깨 길이가 길어 어린이 옷을 걸기가 어려웠다.
 
키즈 전용 옷걸이는 가로 30cm, 세로 15cm다. 기존 LG 스타일러와 함께 제공해온 성인 의류용 옷걸이보다 작아 어린이 옷이나 작은 체형의 성인 의류도 편리하게 걸 수 있다.
 
이달 말까지 스타일러를 구매한 후 이벤트에 신청한 모든 고객에게 키즈 전용 옷걸이 두 개를 증정한다. 이후 LG전자 홈페이지나 베스트샵 매장에서 키즈 전용 옷걸이를 판매할 예정이다.
 
아울러 LG전자는 스타일러의 기본 코스 외에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맞춰 ‘다운로드 코스’를 지속 확대해왔다. 2014년부터 적용된 다운로드 코스는 △아기옷 살균 △정장·교복 살균 △두꺼운 패딩 건조 등 20여개로 늘었다. 고객은 스타일러를 스마트홈 플랫폼 LG 씽큐(LG ThinQ) 앱과 연동한 후 원하는 코스를 내려받을 수 있다.
 
백승태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보다 많은 고객이 LG 스타일러를 더욱 편리하게 사용하고, 차별화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고객 니즈(욕구)를 제품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들이 'LG 스타일러 오브제컬렉션'과 업계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키즈 전용 옷걸이'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