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배우 장동윤, 김보라, 오성윤 감독 [사진=(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제공]


배우 장동윤, 김보라, 오성윤 감독이 2022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2일 오성윤 감독, 김보라, 장동윤 배우가 올해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위촉되었다고 알리며 "오는 10일 제11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에서 위촉식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12월 개봉예정작인 애니메이션 '태일이'의 주연 태일이의 목소리를 맡은 장동윤 배우는 '뷰티풀 데이즈', '런 보이 런', 드라마 '조선로코 녹두전', '써치'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또 배우 김보라는 드라마 '스카이 캐슬'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으며 영화 '괴기맨숀' 등에 출연하며 꾸준히 작품 목록(필모그래피)을 쌓아오고 있다. 최근에는 영화 '옥수역 귀신'의 주연을 맡아 촬영을 마쳤다.

한국 장편 애니메이션의 대표 감독인 오성윤 감독은 '마당을 나온 암탉',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 '어네스트와 셀레스틴', '드림빌더'까지 무려 4편의 애니메이션을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연출할 정도로 배리어프리영화에 대한 애정과 인연이 깊은 감독이다.

장동윤, 김보라, 오성윤 감독은 오는 10일 열리는 제11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에서 '2022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 위촉식을 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2022 배리어프리영화 관객 홍보대사'에는 시각장애인 박현선, 청각장애인 이정하, 비장애 홍보대사 '같이걷개'팀 최정윤, 공주현, 김세인 등 총 5인이 위촉됐다.

시각장애인 홍보대사 박현선은 한국장애인국제예술단 정단원으로 창작뮤지컬 '그녀가 이사왔다' 주연, 2021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경연대회 어워드 챌린지상을 수상하는 등 가수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청각장애인 홍보대사 이정하는 대학재학 당시 장애인권동아리에서 배리어프리영화를 처음 접한 후 배리어프리영화에 대해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공부하고 있다. 서울인권영화제 자원활동가, 장애인인권포럼 장애 청년 포럼 청년위원 등으로 활동한 바 있다.

비장애인 홍보대사에는 장애인도우미견 소식지 발송 및 MD제작을 통한 장애인도우미견 육성 사업을 돕고 있는 에스케이 루키(SK LOOKIE) '같이걷개'팀이 선정됐다. '같이걷개'팀은 최정윤, 공주현, 김세인 3명으로 구성돼, 세 사람이 다 함께 2022년 배리어프리영화 관객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박현선, 이정하, '같이걷개' 최정윤, 공주현, 김세인 등 5명은 제11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에서 오성윤 감독, 김보라, 장동윤 배우와 함께 위촉식에 참가할 예정이다.

한편 오는 10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충무아트센터 소극장블루에서 열리는 제11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 및 '2022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 위촉식은 사회적 거리 두기로 인해 관객 없이 진행될 예정이다. 하이라이트 영상은 오는 12일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