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의 역(逆) 컨벤션 효과? 경선 후유증?'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지난 10일 더불어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확정되었습니다.

그러나 후보로 확정된 직후 일반적으로 지지율이 상승하는 '컨벤션 효과'는 누리고 있지 못하는 모습입니다.

TBS의 의뢰로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진행한 10월 셋째 주 여론조사를 살펴보면, 이 지사의 지지율은 야당 후보들과의 가상 양자 대결 여론조사에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재명 지사와 윤석열 전 총장의 가상 양자 대결에서 윤 전 총장은 전 주 대비 3.9% 올랐지만 이 지사는 0.4% 하락했습니다.
또 이재명 지사와 홍준표 의원 간 가상 양자 대결에서도 홍준표 의원은 전 주 대비 2.9% 상승했지만 이 지사는 전주 대비 0.6% 하락했습니다.

그렇다면 과연 이재명 지사 지지율 하락의 원인은 무엇일까요?

'여론조사 언박싱'에서 심층 분석해봤습니다. 영상을 통해 확인하세요.

[조사개요]
-조사방법: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ARS)조사
-모집단: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표본수: 전국 1,003명
-피조사자선정방법: 무선 ARS 자동응답 조사 (무선 100%)
무선 통신사 제공 휴대전화 가상번호 활용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 6.8%
-가중값 산출 및 적용: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셀가중)
2021년 9월 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조사기간: 2021년 10월 15일 ~ 10월 16일 (2일간)
-의뢰기관: TBS
-조사기관: (주)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사진=유수민 ]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