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는 21일부터 다음 달 19일까지 서울 성수동에 게이밍 공간 마련
올레드(OLED) TV를 앞세운 LG전자가 게이밍을 경험할 수 있는 뉴트로(Newtro·새로운 복고) 주제의 이색 공간을 마련해 MZ세대(밀레니얼세대+Z세대)와 적극적인 소통에 나선다.

LG전자는 오는 21일부터 다음 달 19일까지 430제곱미터(㎡) 규모의 팝업스토어 ‘금성오락실’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힙스터(유행보다는 자신만의 고유한 문화를 추구하는 부류)’의 성지로 알려진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패션 편집숍 ‘수피’에서다.

금성오락실은 새로운 경험과 즐거움을 찾는 MZ세대를 위해 올레드 TV로 꾸민 뉴트로 콘셉트의 이색 체험공간이다. 이곳에서 업계 전문가와 고객들로부터 현존 최고 TV로 인정받고 있는 올레드 TV와 추억 속 오락실의 감성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게임뿐만 아니라 과거의 추억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도록 △올레드 게이밍 존 △라이프스타일 체험 존 △금성오락실 굿즈(Goods·상품)를 즐길 수 있는 카페 공간 등으로 구성된 복합 문화 체험공간으로 꾸몄다.

스스로 빛나는 자발광 올레드 픽셀을 형상화한 ‘셀프-릿(Self-Lit) 터널’을 지나 입장하는 올레드 게이밍 존에서는 과거 오락실에서 즐기던 추억의 게임부터 최신 콘솔 게임까지 10여 대의 LG 올레드 TV로 다양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특히 48형 올레드 TV 3대를 이어 붙여 만든 대형 디스플레이가 설치된 레이싱 게임 존에서는 높은 몰입감을 제공한다.

신세계푸드와 협업해 다양한 분식과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카페 공간도 조성했다. 카페 한편에서는 LG전자 전신인 금성사 로고가 새겨진 에코백, 머그컵, 텀블러 등 금성오락실 전용 굿즈도 선보인다. 야외 테라스 공간에는 프라이빗 무선 스크린 LG 스탠바이미(StanbyME)를 활용한 라이프스타일 체험 존을 마련해 자연스럽게 제품을 경험하도록 했다.

금성오락실은 코로나 방역 기본 수칙(발열 체크, 손 소독 등)에 준해 오락실과 카페 등 각 공간 내 수용인원 기준 순차적으로 입장할 수 있다. 금성오락실 방문을 원하는 고객은 오락실 입구에 마련된 접수처에서 체크인 후 금성오락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면 입장할 수 있다. 오락실 내 게임은 무료로 제공된다.

김선형 LG전자 한국홈엔터테인먼트(HE·Home Entertainment) 마케팅 담당은 “LG 올레드 TV의 차원이 다른 화질과 게이밍 성능을 앞세워 새로운 경험을 추구하는 MZ세대와 적극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 올레드 TV는 장시간 시청해도 눈이 편안한 것이 특징이다. 미국의 눈 안전 특화 인증기관 아이세이프(Eyesafe)가 독일 TUV라인란드(Rheinland)와 공동 개발한 아이세이프 디스플레이(Eyesafe Display) 인증을 받은 바 있다.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패션 편집숍 ‘수피’에 마련된 팝업스토어 ‘금성오락실’에서 모델들이 LG 올레드 TV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사진=LG전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