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창호 전 헌법재판관 [사진=연합뉴스]
 

안창호 전 헌법재판관이 법무법인 화우에 합류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법인 화우는 안 전 재판관을 형사 대응 그룹 및 기업 송무 분야 고문변호사로 영입했다.

안 전 재판관은 서울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1981년 제23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1985년 검사로 임관했다. 이후 27년의 검사 생활 동안 대검찰청 기획과장, 서울중앙지검 차장검사, 대전지검장, 서울·광주고검장 등을 거쳤다.

안 전 재판관은 검찰 재직 시절 '일심회 사건' 등 대형 간첩 사건 수사를 지휘한 '공안통'으로 알려졌고, 프라임 그룹 비자금 사건 등 비리 사건 등을 처리하기도 했다.

이후 2012년 헌법재판관으로 임명된 안 전 재판관은 헌정사 최초로 헌법재판소가 가진 심판 권한을 모두 행사한 '5기 재판부'의 일원으로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심판 사건, 통합진보당 정당해산심판 사건, 간통죄·양심적 병역거부 사건 등을 심리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