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회장, 여야 대표 만나 "중기 소상공인 위해 힘써달라" 요청

이나경 기자입력 : 2021-10-15 11:49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사진=중소기업중앙회]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15일 여야 대표를 만나 중소기업 10대 정책과제를 전달했다.

김 회장은 이날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들과 함께 국회 본관에 있는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를 각각 방문해 중소기업 현안들을 전달했다. 여야 대표 방문에는 권혁홍 중기중앙회 수석부회장을 비롯해 배조웅·심승일·한병준 부회장, 서승원 상근부회장과 추문갑 경제정책본부장이 함께 했다.

중소기업계에서는 대·중소기업 양극화 실태보고와 함께 △획일적 주52시간제 개선 △최저임금제도 개선 △납품단가 제값받기 △공공조달제도 개선 △온라인 플랫폼 거래 공정화 △불공정거래 개선 △중소기업 승계 원활화 △협동조합 공동사업 활성화 △중소기업제품 판로확대 지원 △중소기업 전용 신용평가체계 구축 등 10대 현안과제를 건의했다.

김 회장은 이날 “코로나 장기화로 대·중소기업간 양극화는 더욱 심화되고, 획일적인 주52시간제 시행, 최저임금 인상 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은 더 이상 버티기 힘들다”며 “여야 대표가 관심을 가지고 양극화 해소와 중소기업 현안들을 적극 해결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