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부총리 "'대외경제안보 전략회의' 신설"

조현미 기자입력 : 2021-09-27 17:03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7일 "장관급 회의체인 '대외경제안보 전략회의'를 신설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24차 대외경제장관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이후 시장 선점과 기술패권 경쟁, 탄소중립 가속, 치열한 공급망(GVC) 재편 등으로 세계 경제 환경이 급변하고 불확실성도 잠재해 있다"고 짚었다. 특히 "최근 경제·기술·안보 등을 연계·통합한 국가간 경쟁이 심화하면서 경제 대응에도 전략적이고 정무적 판단이 있어야 한다"며 경제안보회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대외경제안보 전략회의는 대외경제장관회의 산하로 만들어진다. 대외경제장관회의와 마찬가지로 경제부총리가 주재하며 정기적으로 회의를 연다. 경제·외교·안보 부처 장관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한다. 현재 NSC 상임위 중심으로 다뤄지던 경제·안보 결합 현안을 관련 부처가 모두 나서 논의하는 것이다.

홍 부총리는 "경제·기술·안보 결합 현안과 국제협력 현안 등에 관한 전략적 국익확보 노력을 더 치밀하게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도 대외경제 흐름이 최대한 견지되게 하면서 리스크(불안) 요인이 부각되지 않게 총력 관리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주요국 자유무역협정(FTA) 추진 현황 점검과 대응 방향, 유럽연합(EU) 탄소국경조정제도(CBAM) 대응 방향 등도 논의했다. K-소프트파워 확산을 위한 지식공유사업(KSP) 고도화 전략도 다뤄졌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