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만 30세 이상 시민, 외국인, 불법체류자 접종 대상'
  • '산후도우미 정부지원금 지원…신청사 건립 현장설명회 개최'

고양시청.[사진=고양시 제공]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코로나19 얀센 백신 거점 접종센터를 일산동구 고양꽃전시관에 설치하고,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오는 6~18일 오전 8시~오후 3시 운영되며, 일요일은 운영하지 않는다.

접종 대상은 만 30세 이상(1991년 12월 31일 이전 출생) 고양시민과 외국인이다.

접종 전 센터에서 백신 접종에 동의하는 절차를 거쳐야 한다.

불법체류 등 미등록 외국인도 여권을 소지하고 방문하면 당일 현장 접종이 가능하다.

고양시민의 경우 사전 예약 없이 신분증을 지참하면 접종받을 수 있다. 시는 사전 예약한 외국인을 대상으로 오는 4일까지 보건소와 접종센터에서 얀센 백신 접종을 진행 중이다.

또 고양시는 출산 후 산후도우미 서비스를 이용하는 가정 대상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을 통해 정부지원금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고양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출산가정으로, 소득 기준에 관계없이 지급된다.

정부지원금 지원 대상 출산가정 기준 중위소득은 150% 이하이지만, 시는 '맘(MOM)편한 산후조리 지원사업'을 통해 예외 없이 시비로 지원한다.

지원금을 받으려면 주민등록지 관할 보건소로 방문 신청하거나 온라인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단, 분만 예정일 40일 전부터 분만 후 30일 이내에만 신청할 수 있다. 고양시는 지난 1일 신청사 건립 국제설계공모 현장 설명회를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설명회는 지난달 공고한 국제설계공모 목표, 대상지, 주요시설 면적, 공간배치 계획 등에 대한 온라인 설명과 질의응답으로 진행됐다.

설명회에는 사전 등록을 마친 19개 업체가 참여했다. 사전 등록을 하지 못한 참가자들은 유튜브 라이브 중계를 통해 참여했다.

고양시 신청사는 덕양구 주교동 일대 7만3000㎡ 부지에 전체면적 7만3946㎡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2023년 착공, 2025년 준공 목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