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AI기반 상담 서비스 '자이챗봇' 도입

한지연 기자입력 : 2021-08-02 10:30
카카오엔터프라이즈 AI 챗봇 서비스 '카카오 i 커넥트 톡' 활용

[사진=gs건설 제공]


GS건설은 AI(인공지능) 전문기업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함께 AI 챗봇 상담 서비스인 자이챗봇을 운영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AI 챗봇 서비스 '카카오 i 커넥트 톡(Kakao i Connect Talk)'을 도입해 자이 아파트 분양 관련 챗봇 상담 서비스를 하는 방식이며 카카오톡을 통해 쉽게 접속이 가능하다. 

'카카오 i 커넥트 톡'은 카카오톡 채널, 챗봇 등을 결합한 AI 기반 비즈니스 플랫폼을 활용한 것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GS건설과 관련된 사항을 24시간 언제 어디서나 자이챗봇을 통해 물어볼 수 있다.

특히, 단답형에 머물렀던 기존 챗봇과 달리 마치 상담원과 대화를 하는 것처럼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해진 점이 특징이다. 단답형 대답과 달리 자이챗봇은 고객이 문장으로 물어보더라도 문맥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답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기존 챗봇처럼 '분양 안내', '입주 안내' 등 단답형 정보를 확인하는 것이 아니라 "요즘 분양 중인 아파트 좀 알려줄래?", "다음 달 분양할 아파트는 뭐야?" 등과 같은 자연스러운 문장도 응대할 수 있다.

고객들은 단지명, 특별공급 종류 등 다양한 기준으로 단지를 검색할 수 있으며, 예약 신청 및 조회, 내 단지 조회, 납부 내역 등 개인 맞춤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이 같은 서비스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고성능 자연어 처리 모델인 AML(Advanced Machine Learning) 기술을 적용해 가능했다.

문자 대화 특성상 빈번하게 발생할 수 있는 오탈자도 맥락을 이해해 질문자의 의도를 정확하게 인식하고 응답하며 홈페이지나 앱에 흩어져 있던 정보들도 GS건설의 기존 시스템과 연동하여 한눈에 알아볼 수 있게 제공한다. 

GS건설 관계자는 "국내 정상의 AI 기술을 보유한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협업을 통해 고객서비스를 한 차원 높이게 됐다"며 "향후 CS 분야 등 다양한 고객과의 소통 채널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