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이 주택금융공사가 발행한 유로화 해외 커버드본드에 업무수탁기관으로 참여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주금공은 2년 연속 10억 유로 마이너스 금리 커버드본드 발행에 성공했다. 커버드본드 발행을 통해 조달한 자금은 모두 무주택 서민들의 주택구입 자금 지원을 위한 보금자리론 등 정책모기지 공급 및 금리인하 재원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유명순 씨티은행장은 "업무수탁기관으로서 참여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주금공의 해외 자금 조달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수 있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밝혔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앞줄 왼쪽 두번째)이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해외 커버드본드 발행 기념식'에 참석한 뒤 은성수 금융위원장(앞줄 왼쪽 네번째),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앞줄 왼쪽 세번째)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씨티은행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