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서울, 신규 확진 134명…인구대비 백신접종률 28.9%

신동근 기자입력 : 2021-06-21 13:28
서울시 인구 960만명 중 1차 예방접종자 277만4797명

서울시청 전경. [사진= 아주경제DB]


서울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34명 발생했고, 약 30%에 가까운 서울시민들이 1차 예방접종을 마쳤다.

21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같은 시간보다 134명이 증가한 4만7829명을 기록했다.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19~20일 각각 165명, 134명을 기록하며 이틀 연속 100명대를 나타냈다.

주요 감염경로는 △영등포구 소재 종교시설 관련 확진자 2명 (누적 38명) 종로구 소재 직장 관련 확진자 2명 (누적 11명) △동대문구 소재 직장 1명 (누적 43명) △동대문구 소재 실내 체육시설·강북구 소재 음식점 관련 1명(누적 19명) △해외유입 7명(누적 1213명) △감염경로 조사 중 44명(누적 1만2050명) △기타 확진자 접촉 59명(누적 1만6125명) △타 시도 확진자 접촉 9명(누적 2426명) △기타 집단감염 9명(누적 1만5904명)이다. 

이날 0시 기준 1차 예방접종자는 277만4797명이며 서울시 인구 960만명 대비 28.9%를 차지했다.  2차 예방접종은 74만7880(21.3%)명이었다.

현재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 5만4730회분, 화이자 18만294회분, 얀센 6920회분, 모더나 2800회분 등 총 24만4744회분 남았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