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공익재단 '청소년그루터기재단' 출범…이사장에 김정태 회장

백준무 기자입력 : 2021-06-03 09:59
하나금융그룹이 공익재단법인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을 3일 공식 출범했다.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은 '청소년의 행복과 성장의 플랫폼'을 목표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과 연구활동을 지원함으로써 청소년 사회문제 해결에 나설 예정이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이 재단 이사장을 맡는다.

이 재단은 △보호시설 청소년 학습 및 자립 지원 △복지 사각지대 청소년 발굴 및 지원 △청소년 자살 및 중독 예방 프로그램 개발이라는 3대 핵심 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열린 출범식에서 이사장을 맡은 김 회장은 "재단을 통해 미래 세대를 위한 진정성 있는 변화를 도모하고 그룹의 ESG 경영 실천을 위한 다양한 노력들을 서로 연계하겠다"며 "청소년 사회문제 해결 및 건강한 성장 지원을 위한 마중물로서 다양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청소년그루터기재단의 이사장을 맡은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에서 셋째)이 3일 서울 마포구 H-펄스에서 열린 재단 출범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금융그룹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